패밀리사이트
휘어진 펙이나 폴 바로잡기
휘어진 펙이나 폴 바로잡기
  • 이철규 기자
  • 승인 2011.01.0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epair 아웃도어 수선 교실

겨울철 캠핑에서 캠퍼들을 가장 괴롭히는 것이 추위와 바람이다. 물론 텐트가 바람과 추위를 막아 주긴 하지만 강한 바람이나 돌풍에 텐트 폴이 부러지거나 휘는 경우도 있다. 특히 한쪽 방향으로 강한 바람을 계속 맞을 경우, 아침에 일어나보면 텐트 폴이 휜 것을 볼 수 있다. 또한 꽁꽁 언 땅에 펙을 박다보면 펙의 중간이 휘어지거나 못쓰게 되는 경우가 있다. 이런 때는 폴이나 펙의 휘어진 부분을 바로 잡아 주어야 한다. 이번 호에는 겨울철에 자주 일어나는 폴과 펙의 휘어진 부분을 수선하는 방법을 알아보았다.<편집자주>


겨울철 언 땅에 펙을 설치하다 보면 알루미늄 펙이나 일반 펙은 이내 휘어지고 만다. 또한 단단한 단조 펙이라 하더라도 땅 속에 돌이 있거나 얼었을 때는 펙 중간이 휘어지기도 한다. 이런 때는 펙을 제대로 펴주어 다시 사용할 수 있다.

휘어진 펙을 펴는 방법은 펙의 헤드 부분을 잡고 휜 방향의 반대 방향에서 힘을 가해 곧게 되도록 하는 것이다. 보통 편편한 돌 위에 펙을 올려놓고 휘어진 부분을 망치로 쳐서 펴는데, 망치의 힘에 의해 펙에 스트링(줄)을 거는 헤드 부분이 휘어지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겨울철 눈 위에서 캠핑을 하거나 언 땅에서 펙을 박은 후, 물기를 제거하지 않으면 단조 펙에 녹이 슬기도 한다. 이를 예방하는 방법은 땅속에 박힌 펙을 빼낸 후, 펙 주머니에 넣기 전에 부드러운 칫솔을 이용해 펙에 묻은 흙이나 이물질을 제거해주는 것이다. 흙을 털어낸 후, 바로 펙 주머니에 넣지 말고 햇살이 잘 드는 곳에 펙을 세워 물기를 말린 다음 펙 주머니에 넣는다.

겨울철 언 땅에서 일반 펙 대신 자주 사용하는 대못도 바로 펙 주머니에 넣지 말고 물기를 제거한 후, 펙 주머니에 넣어야 녹이 슬지 않는다.

겨울철 펙과 더불어 텐트를 지탱하는 가장 큰 힘이 되는 것이 폴이다. 폴은 텐트를 지지해주는 기둥과 같은 존재로 알루미늄과 스테인리스, 파이버글라스 소재를 많이 사용한다. 특히 겨울철 캠핑용 텐트에 많이 사용하는 것은 스테인리스 스틸 소재로 쉽게 휘어지거나 부러지지 않지만 계속적으로 힘이 가해지거나 강한 폭풍에 의해 휘어질 수도 있다.

부러진 폴은 어쩔 수 없이 다른 폴로 교체해야 하지만 다소 휘어진 폴은 텐트 해체후 바로 잡아주는 것이 좋다. 휘어진 폴은 그냥 힘으로 눌러서는 오히려 펙 연결 부분이 휘거나 망가지곤 한다. 이때는 굵은 나뭇가지와 나뭇가지 사이에 휘어진 펙을 넣고 휘어진 부분의 반대 반향으로 힘을 주어 펴는 것이 좋다. 펙을 바르게 필 때는 나무에 상처가 나는 것을 막기 위해 매트리스 등을 둘러 주는 것이 좋다.

휘어진 폴을 펴지 못했다고 해서 난감해 할 필요는 없다. 빌라나 아파트에 살고 있다면 아파트 계단의 추락 방지용 난간을 이용한다. 난간과 난간 사이에 설치된 금속제 살에 폴을 끼우고 휘어진 반대 방향으로 힘을 주면 휘어진 폴을 쉽게 펼 수 있다.

▶ 펙의 수선 및 보관

▲ 우선 펙에 붙은 흙덩이나 이물질을 부드러운 솔로 깨끗하게 닦아준다.
▲ 이어 양지 바른 곳에 언 땅 속에서 빼낸 펙을 말려준다.
▲ 펙의 중간이 휘어졌다면 편평한 돌 위에 휜 펙을 올려놓고 망치로 휘어진 부분을 가격해 바르게 편다.
▲ 중간 중간 휘어진 정도를 체크하고 제대로 펴졌으면 펙 주머니에 넣는다.

▶ 폴의 수선 및 보관

▲ 아파트나 빌라 계단의 난간과 난간 사이에 휜 폴을 끼워 넣는다.
▲ 휘어진 부분과 반대 방향으로 힘을 줘 폴을 곧게 펴고 중간 중간 제대로 펴졌는지 확인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