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사이트
폴라로이드 “고프로 ‘히어로4 세션’, 우리 디자인 베꼈다”
폴라로이드 “고프로 ‘히어로4 세션’, 우리 디자인 베꼈다”
  • 이슬기 기자
  • 승인 2015.11.04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디자인 특허 침해 소송 제기…큐브 카메라 정육면체 디자인 유사해

즉석카메라의 대명사로 알려진 폴라로이드가 액션 카메라 제조업체 고프로를 상대로 디자인 특허 침해 소송을 제기했다. 3일(미국시각) CNBC에 따르면 폴라로이드 카메라 제조사인 C&A마케팅은 미국 뉴저지 연방 지방 법원에 제출한 소장에서 “고프로의 히어로4 세션 카메라가 ‘폴라로이드 큐브’의 정육면체 디자인과 기능을 불법적으로 도용했다”고 전했다.

▲ 3일, 폴라로이드 제조사가 고프로에 디자인 특허 침해 소송을 제기했다.

C&A 마케팅은 고프로가 히어로4 세션의 생산을 즉시 중단하고 판매에 따른 수익금과 소송 비용 등을 보상해야 한다고 주장하며, 고프로의 히어로4 세션이 폴라로이드 큐브 특허 신청 18개월 후인 지난 7월 출시됐음을 강조했다.

C&A는 지난해 1월 ‘정육면체 액션 카메라 디자인(The ornamental design for a cubic action camera)’의 특허를 신청했으며, 올해 5월에 특허를 출원했다. 특허에는 카메라의 크기와 관련된 내용은 포함되어 있지 않다.

▲ (왼쪽부터) 폴라로이드 큐브, 고프로 히어로4 세션.

이에 대해 고프로는 폴라로이드 큐브 출시 전부터 히어로4 세션 개발에 착수했으며, 월스트리트저널에 히어로4 세션과 관련한 유럽연합(EU)의 디자인 특허를 전송하고 지난해 제출한 미국 내 특허를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고프로는 지난주 공개된 3분기 실적의 부진으로 주가가 16%가량 급락한 가운데, 이번 소송으로 2.07% 추가 하락했다. 히어로4세션 출시 효과도 기대를 밑돌아 최근 가격을 299달러로 25% 인하했다.

국내에서는 폴라로이드 큐브를 12만원대에 구매 가능하며, 고프로 히어로4 세션은 기존 가격에서 약 10만원 인하된 40만5000원에 판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