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사이트
올 겨울엔 숏 다운이 대세
올 겨울엔 숏 다운이 대세
  • 조혜원 기자 | 양계탁
  • 승인 2019.10.30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컬럼비아’ 잡스 스위프 다운 재킷

바람이 쌀쌀해지기 시작하니 곧 칼바람이 불어닥칠 것만 같다. 올겨울엔 숏 다운이 대세다. 산행의 법칙 중 이런 말이 있다. “배고프기 전에 먹고, 춥기 전에 입고, 땀나기 전에 벗어라.” 그렇다면 쇼핑은, 계절이 바뀌기 전에 미리 소비하자!

컬럼비아의 올겨울 메인 제품은 ‘잡스 스위프 다운 재킷’이다. 작년엔 발목까지 오는 롱패딩이 유행이었다면 올해는 활동성 좋으면서 스타일을 살린 숏 다운이 대세다. 컬럼비아 잡스 스위프 다운재킷은 다양한 연령층이 소화할 수 있는 트렌디한 핏을 구현했다. 허리 쪽에 컬럼비아 로고를 크게 넣어 포인트를 주고, 앞 면의 버튼은 깔끔하게 배치했다. 포인트가 되는 빅 포켓은 휴대폰, 지갑 등을 넣을 수 있도록 넉넉하게 만들었다. 허리 아래도 스트링이 있어 바람이 드는 것을 막아준다.

넉넉한 수납을 자랑하는 빅 포켓

옴니히트 서멀 리플렉티브 소재가 적용된 안감

스트링을 조이면 차가운 바람이 옷 안으로 들어가는 걸 차단해준다.

목에 닿는 부분은 부드러운 소재를 덧댔다.

컬럼비아 자체 보온 기술인 ‘옴니히트 서멀 리플렉티브Omni Heat Thermal Reflective’를 적용해 보온성을 극대화했으며, ‘옴니 윈드 블록Omni Wind Block’ 방풍 기술을 더해 바람이 옷 안으로 들어가는 것을 차단한다. 옴니히트 서멀 리플렉티브는 은색점이 신체의 열을 반사해 보온성을 높이고 불필요한 땀과 열기는 밖으로 배출한다. 다운 충전재는 거위 솜털 80%, 깃털 20%를 사용해 보온성이 뛰어나다. 부드러운 소재로 착용 시 몸을 포근하게 감싸준다. 화이트, 블랙, 그레이 색상이 준비돼 있으니 올 겨울 트렌드를 미리 장만해 두자.

FEATURE
소재 겉감 폴리에스터 100%, 안감 나일론 100%
충전재 거위 솜털 80%, 거위 깃털 20%
색상 화이트, 블랙, 그레이
사이즈 90, 95, 100, 105
소비자가격 32만9천원
컬럼비아코리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