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사이트
토론수업 | 겨울철 필수 장비
토론수업 | 겨울철 필수 장비
  • 자료제공 꿈의지도
  • 승인 2014.01.16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언 땅에 펙 박기

“땅이 꽁꽁 얼면 펙을 박기도, 빼기도 쉽지 않습니다. 동계에 사용하는 펙이 따로 있나요? 더불어 쉽게 박고 빼는 요령이 있을까요?”

▲ 펙 박기가 힘들다고 텐트 설치를 소홀히 해서는 안 된다. 눈이 내릴 경우, 텐트가 고정되어 있지 않다면 텐트가 주저앉을 수도 있다. 제대로 펙을 박아 설치해야 한다.

땅이 꽝꽝 얼었을 때는 일반 펙을 사용할 수 없습니다. 펙이 휘어지거나 부러집니다. 20cm가 넘는 일반 펙도 해머로 때리면 들어가긴 합니다. 하지만 다음날 철수할 때 펙 빼려다 사람 잡습니다. 한마디로 뚜껑 열리죠. 언 땅에는 핑거펙이 좋습니다. 핑거펙은 12cm 길이의 단조펙입니다. 땅이 얼었기 때문에 이 정도 길이의 펙도 충분히 힘을 발휘합니다.

펙을 쉽게 박으려면 끝을 날카롭게 세운, 손에 잡기 편한 30cm 길이의 펙을 이용합니다. 우선 이 펙을 2~3cm 정도 박았다 뺀 뒤 핑거펙을 박으면 잘 들어갑니다. 만약, 펙이 돌에 걸렸다면 답이 없습니다. 그냥 때리면 단조나 철근도 휘거나 앞쪽이 먹습니다. 그냥 피해서 박으세요. 펙을 박다가 또 걸리면 또 피해서 박으세요. 핑거펙 대신 못을 사용하는 분들이 많으신데, NO입니다. 해머질 하다 튀면 다칩니다. 잘못 두들기면 손에 멍듭니다. 또, 저렴하니까 그냥 버려두고 가시는데, 아이들이 다칩니다.

펙을 뽑을 때는 일단 해머를 이용해 펙의 머리를 옆 방향으로 살살 칩니다. 펙이 한 바퀴 돌 정도 유격이 생기면 펙 머리의 스트링 고정 고리에 여분의 펙이나 캠핑용 해머로 돌리면서 잡아당깁니다. 그래도 움직이지 않으면 팔팔 끓는 물을 조금씩 부어가면서 뽑아야 합니다. - 아눌드

영하 20도에서 경험한 바를 말씀드리면
1. 일반 펙은 들어가지 않거나 조금 들어가다 휘어집니다. 단조펙도 여지없습니다.
2. 아이스펙은 플라스틱 고리 부분이 쉽게 파손되기 때문에 비추입니다. 또 언 땅 속에서 휘게 되면 뽑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3. 콘크리트 못은 비교적 잘 들어가기는 하나, 잘 빠지지 않습니다. 와셔(못을 박을 때 지지력을 좋게 하기 위해 못에 끼워서 사용하는 링)를 끼운다 해도 와셔가 망가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못을 그냥 두고 철수하면 사고의 위험이 있습니다.
4. 굵고 짧은 강철 펙(10~15cm)이 쓰기 무난합니다. 꽁꽁 언 땅에서는 5cm만 박혀도 충분히 힘을 받습니다. - 트래블러

▲ 겨울에는 땅이 얼어 일반 펙은 사용하기 어렵다. 손가락 길이 정도의 단조 펙이 튼튼하고 잘 박힌다.

써본 결과로 핑거펙이 가장 좋습니다. 콘크리트 못은 캠핑용 해머로 뺄 수 없습니다. 핑거 펙을 쓴 후부터는 겨울철에도 펙의 불편함을 못 느꼈습니다. - 빽가와여성시대

처음에는 아이스펙을 사용했는데, 휘어지더군요. 그 후부터 콘크리트 못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뽑을 때는 못에 뜨거운 물을 부은 뒤 1~2초 후 뽑으면 그냥 뽑는 것보다는 쉽게 빠집니다. - 후니지후아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