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사이트
“꼭 유리 케이스를 벗기고 태워야 한다”
“꼭 유리 케이스를 벗기고 태워야 한다”
  • 자료제공·꿈의지도| 사진·엄재백 기자
  • 승인 2011.10.14 2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랜턴 심지 교체

Q 랜턴은 높은 곳에 두고 사용하라고 합니다. 랜턴을 거는 장비 가운데 랜턴 스탠드와 돼지꼬리가 있는데, 돼지꼬리가 뭔가요?

▲ 랜턴 스탠드와 돼지꼬리
A 랜턴을 높게 매다는 이유는 조사 면적을 넓히기 위해서지요. 그리고 빛이 직접 눈에 비치면 눈이 쉽게 피로해지는 것도 고려한 것입니다. 무엇보다 뜨거운 랜턴이 아이들 손에 닿으면 위험합니다. 물론 이것은 넓은 공간을 밝혀 줄만큼 광량이 풍부한 랜턴을 사용하는 경우에 해당합니다.

여름철에는 벌레들을 유인하기 위해 아주 밝은 랜턴을 사이트 외곽에 배치하고, 광량이 적은 등을 테이블이나 식탁에서 사용하기도 합니다. 이렇게 자유로운 랜턴 위치를 확보하기 위해 사용하는 것이 랜턴 스탠드입니다.

랜턴 스탠드 외에 타프의 폴에 랜턴을 걸 수 있게 만든 장비가 있는데, 이것을 일명 돼지꼬리라 부릅니다. 돼지꼬리라는 별칭은 폴에 걸어서 지지력을 확보하는 랜턴걸이의 모양새가 돼지꼬리처럼 말려 있어서 붙은 것입니다. 최근에는 마찰력 증대를 위해 이중으로 폴을 지지하는 구조의 랜턴걸이도 나오고 있습니다.

돼지꼬리는 랜턴뿐만 아니라 설거지통 등 다른 용품의 걸이로도 많이 사용합니다. 캠핑, 남들처럼 따라 하기가 아니라, 창의력을 발휘하면 훨씬 많은 즐거움을 맛볼 수 있습니다.
-초막

Q 가스나 휘발유 랜턴은 맨틀(심지)가 있어 발광합니다. 이것들은 소모품으로 교체해야 한다는데, 그 방법이 궁금합니다.

▲ 랜턴걸이와 뚜껑을 분리한 후 등피(유리)를 빼낸다.
▲ 심지를 버너에 넣고 끈을 당겨 묶는다.











▲ 심지의 모양이 둥글게 퍼지게 한 후 불을 붙인다.
▲ 심지가 완전히 연소되면 조심스럽게 등피를 덮는다. 이때 등피가 심지에 닿지 않도록 주의한다.












A 랜턴 심지는 열을 빛으로 바꿔주는 역할을 합니다. 맨틀은 종류에 따라 크기와 섬유 조직의 치밀도가 다 다릅니다. 같은 500CP용 랜턴이라 할지라도 맨틀에 따라 다른 광량을 보입니다. 그리고 전용 심지라 함은 제조사에서 광량의 손해를 보지 않는 범위 내에서 크기나 조직 치밀도를 정해 제작한 것입니다. 맨틀은 크기에 따라 광량이 차이가 납니다.

▲ 렌턴 심지 교체의 마지막 단계는 뚜껑을 씌운 후 점화하는 것이다.
만일 150CP의 랜턴에 500CP용 맨틀을 사용하게 된다면 맨틀의 면적에 열이 모두 다 퍼지지 않아 실제 150CP용 맨틀 사용 시보다 작은 광량이 나타나게 됩니다. 반대로 500CP용 랜턴에 150CP용 맨틀을 달았을 경우 맨틀 면적을 달구어줄 열보다 많은 열이 제공되어 효율이 떨어지죠. 150CP 맨틀에 열을 가해도 광량에 한계가 있는 것이지요.

가끔 랜턴을 튜닝하는 경우도 있는데, 그때도 맨틀 면적, 치밀도 대비 광량, 열 공급을 바탕으로 합니다. 맨틀에 구멍이나 크랙이 간 경우는 바로 바꾸어 주어야 합니다. 안 그러면 불꽃이 맨틀 사이로 빠져 나와 글로브의 한 군데만을 계속 향하게 되고, 결국 유리에 문제가 생깁니다. 맨틀은 소모품이라 생각하세요. 제 경우는 전용 케이스에 담아 조심히 잘 다루면 6~10회 정도는 충분히 사용합니다.
-월하의 달밤

맨틀은 유리 케이스를 벗겨서 교체하면 됩니다. 그리고 꼭 정화작업(태우기)를 해야 합니다. 맨틀을 그냥 태우시는 분들도 있던데, 그럼 모양이 영 아니죠? 맨틀을 고정시킨 후 가스를 약하게 틀어 불을 붙이고, 맨틀에 불이 붙은 후에 가스를 서서히 세게 열어주세요. 가스를 세게 튼다고 해서 찢어지거나 하지는 않습니다. 그럼 나오는 가스의 압력으로 맨틀이 빵빵하고 동그란 모양으로 자세를 잡고 타게 됩니다.
-피즐

초보 캠퍼들의 길잡이
<오토캠핑 100문 100답>
캠핑퍼스트·꿈의지도 공저
값 14,300원/ 꿈의지도 펴냄

국내 최대 온라인 캠핑 동호회 ‘캠핑 퍼스트’ 13만 캠퍼들의 리얼 캠핑 스토리를 책으로 엮었다. 교과서에 없는 생생한 캠핑 노하우가 담긴 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