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사이트
윤리적 가치 소비를 이끄는 온라인 숍 BEST 7
윤리적 가치 소비를 이끄는 온라인 숍 BEST 7
  • 박신영 기자 | 사진제공 각 홈페이지
  • 승인 2021.02.06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착한 소비하는 사람 모여라

30일상점
가치 있는 소비 생활을 만들어가는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다. 귀여운 동물 로고가 박힌 파우치, 컵, 에어팟 케이스, 마우스 패드, 키 체인 등을 판매하며 매달 수익금 전액을 유기 동물 후원 단체에 기부한다. 후원한 곳의 정보와 기부 영수증을 홈페이지에 투명하게 공개할 뿐만 아니라 SNS에서 도움이 필요한 유기 동물의 사연을 받아 다방면으로 기부를 실천하는 중이다. 2020년 12월 31일까지 약 9300만원을 기부했다.
coconutstore.co.kr
@30daystore

뷰티풀마켓
재단법인 아름다운 가게에서 운영하는 공익상품 온라인 편집숍이다. 사회적 기업, 친환경 단체, 공정무역 단체, 장애인 재활단체 등에서 제작한 우수한 공익 상품을 판매한다. 식품, 생활용품, 패션잡화 등 다양한 카테고리의 상품을 만날 수 있으며 매달 할인 이벤트와 프로모션을 진행해 합리적인 가격에 공익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beautifulmarket.org
@beautifulmarket.official

바로
채식주의자를 위한 밀키트 정기 배송 브랜드 바로. 신선한 재료로 만들어 건강하고 푸짐한 음식을 제공한다. 보호 삼이탕, 매콤 단호박 감자 볶음탕, 버섯 들깨 크림 파스타 등 다양한 메뉴를 취급하며 쉽고 빠르게 조리할 수 있도록 상품을 구성했다. 온라인 홈페이지에 식재료의 원산지와 알레르기 성분을 낱낱이 공개해 믿고 먹을 수 있다. 매주 정기적으로 원하는 양만큼 주문할 수 있으며 SNS에서 진행하는 다양한 비건 이벤트에도 참여할 수 있다.
spirit-varo.com
@varo_spirit

이물건마켓
이로운 물건 하나가 내일을 변화시킬 수 있다고 믿는 친환경 라이프스타일 마켓이다. 나의 좋은 물건 이야기를 다루는 페이스북 채널 ‘이물건TODAY’의 콘텐츠를 바탕으로 만든 제로 웨이스트, 리사이클링, 비거니즘, 공정무역 관련 제품들을 판매한다. 또한 이물건마켓에서 자체 개발한 브랜드 아이워즈플라스틱의 제품도 만날 수 있다. 아이워즈플라스틱은 플라스틱을 재활용해 만든 소품 브랜드로 수익금의 일부를 구호 단체에 기부한다.
emulgunmarket.com
@emulgunmarket

마르코로호
할머니들의 사회적 참여와 경제적 자립을 돕기 위해 지속 가능한 일자리를 제공하는 마르코로호. 할머니들의 손길이 담긴 수공예품과 생활용품 등을 판매하고 수익금 일부를 독거노인, 장애아동, 결식아동에게 기부한다. 예쁘면서도 꼼꼼하고 세심한 마감처리가 돋보이는 소품이 한가득. 소품을 제작하는 할머니들의 개인적인 이야기와 제작 과정을 담은 콘텐츠도 온라인 홈페이지에서 만날 수 있다.
marcoroho.com
@marco_roho

모레상점
지속 가능한 책임 소비를 실천하는 온라인 편집숍이다. 제품 생산부터 유통까지 전 과정에서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한 제품뿐만 아니라 내구성이 좋고 디자인도 아름다우며 소비자에게 최고의 만족도를 주는 제품을 모았다. 큐클리프, 닥터노아, 동구밭 등 지속 가능한 브랜드의 제품을 한 번에 만날 수 있어 착한 소비 가이드로 안성맞춤이다. 또한 매출의 1%를 글로벌 비영리 단체인 1% for the Planet에 기부하는 등 착한 프로젝트를 이어나가고 있다.
morestore.co.kr
@more.dayaftertomorrow

비코
소외된 곳에 우리의 시선을 모으자는 의미로 시작된 비코. 비코는 반려동물의 의미를 되새기고 유기 동물 실태의 변화를 꿈꾸는 브랜드다. 맨투맨 티셔츠, 휴대폰 케이스, 스마트톡, 모자, 팔찌 등 다양한 제품을 제작 판매하며 매달 판매 금액의 10%를 구매자의 이름으로 보호소에 기부한다. 나머지 수익금은 정기적으로 진행하는 봉사, 후원 행사, 보호소 시설 개선에 사용한다. 이외에도 유기동물과 반려동물의 이야기를 전달하는 콘텐츠를 제작해 사회적
변화를 이끈다.
bcoe.co.kr
@bcoe10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