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사이트
5월에 가장 아름다운 유럽 여행지는?
5월에 가장 아름다운 유럽 여행지는?
  • 임효진 기자
  • 승인 2017.05.08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덜란드·스페인·슬로베니아, 유레일패스로 즐기는 꿀팁

유럽은 봄, 여름, 가을, 겨울 4계절 모두 각기 다른 매력을 뽐내는 곳이지만 봄부터 여름이 되기 전인 이맘 때 그 아름다움이 최고조에 이른다. 야외활동하기에 완벽한 날씨, 충분한 일광, 덜 붐비는 관광지, 합리적인 준성수기 요금이 적용되어 특히 유럽 기차 여행을 하기에도 제격이며 기차 예약도 훨씬 수월하다.
유레일 패스는 기차를 타고 여행할 수 있는 유럽 여행지를 소개했다. 유레일 글로벌 패스를 이용하면 유럽 내 28개국을 이용할 수 있으며 2-5명 사이의 소규모 그룹 여행객의 경우 유레일 세이버 패스를 이용한다면 15% 할인된 요금을 이용할 수 있다. 유레일 패스 구매는 유레일 웹을 비롯하여 국내 총판매대리점 혹은 이들 대리점과 계약을 맺는 국내 여행사들을 통해 가능하다.

세계 최대의 튤립 축제가 열리는 네덜란드
대부분 네덜란드를 떠올릴 때 수도인 암스테르담을 생각하기 마련이지만, 네덜란드에는 그림 같은 풍경의 마을들과 유구한 역사를 자랑하는 도시로 가득하다. 풍차, 치즈 등 다채롭고 독특한 명물들도 가득하며 특히 꽃을 빼놓고는 네덜란드를 상상할 수 없을 정도이다. 특히 리세(Lisse)에 위치한 쾨켄호프(Keukenhof)는 세계의 가장 큰 화원 중 하나이자 유럽의 정원으로도 불리는 아름다운 곳으로 2017년 3월 23일부터 5월 21일까지 세계 최대의 꽃 축제가 열린다.

백합, 히야신스, 카네이션, 수선화는 물론 쾨켄호프 축제를 대표하는 서로 다른 종류의 수백만 송이 튤립이 연출하는 장관에 연신 셔터를 누르게 될 것이다. 암스테르담 중앙역에서 기차를 타고 라이덴(Leiden)중앙역까지 이동 후 쾨켄호프행 54번 버스를 탑승해서 가면 된다. 유레일패스를 이용하면 기차 구간은 무료 탑승할 수 있다.

스페인

지역별로 특색 있는 봄을 만나는 스페인
남쪽에 위치한 스페인은 다른 유럽지역보다 조금 더 빨리 봄을 맞이하고 지형적 특성 덕분에 스페인 각 지에서 저마다의 색다른 봄을 느낄 수 있다. 카탈루냐와 코스타 브라바부터 안달루시아, 바스크 지방 그리고 갈리시아까지, 각각의 지역은 음식과 문화, 심지어 언어까지 서로 다른 독특한 특징을 갖고 있어 다채로운 매력을 즐기기에 제격이다. 한편 5월 6일부터 13일까지 스페인 남부 헤레스(Jerez)에서 개최되는 말(馬) 축제에 방문하면 다채로운 퍼레이드와 전통적인 의상을 입은 주민들, 그리고 말과 관련된 수백 개의 행사 부스를 볼 수 있어 보다 특별한 추억을 쌓을 수 있다. 특히 스페인이 자랑하며 세계적 명성을 가진 주정강화와인 셰리를 맛보는 기회도 놓치지 말 것. 마드리드(Madrid)와 헤레스(Jerez)는 기차로 3시간 30분에서 4시간 정도 소요되며, 매일 최소 두 번의 직통열차가 있다.

5월 31일부터 6월 4일까지는 스페인의 대표적인 여행지인 바르셀로나에서 유럽 최고의 음악 축제인 프리마베라 사운드(Primavera Sound)가 개최된다. 바르셀로나는 스페인의 주요 철도 연결 중심지로, 기차를 타고 방문하면 보다 편리하게 도착할 수 있다.

블레드 호수

봄에 더 빛나는 비경, 슬로베니아
알프스의 작은 진주로 불리는 슬로베니아는 작지만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가득한 곳이다. 특히 유럽에서 가장 아름다운 호수로 손꼽히는 동화 같은 풍경의 블레드 호수는 놓치지 말아야 할 명소 중 하나로 알프스 만년설이 녹은 물이 만들어낸 반짝이는 호수의 비경은 봄에 그 빛을 더 발한다. 야외 스포츠를 즐기기에도 제격이다. 슬로베니아 사람들의 자부심인 소카 계곡에서 래프팅, 카누, 카약과 같은 스포츠는 물론 로가스카 계곡(Logarska Valley)에서는 자전거를 타며 여유를 만끽할 수도 있다.

한편 5월 25일부터 27일까지 이틀간의 일정으로 슬로베니아의 수도 류블라냐에서 매년 개최되는 국제적인 명성의 음악 축제 Druga Godba는 음악 워크샵, 어린이 대상의 이벤트, 아트 전시회, 영화 상영 등 다채로운 행사로 꾸며진다. 더불어 날이 따뜻해지는 3월부터 10월까지 매주 금요일 류블라냐 중앙시장 옆 광장에서는 오픈 키친 마켓이 열리는데 50 여 명의 셰프가 야외 주방에서 직접 선보이는 다국적 요리를 맛볼 수 있어 관광객들의 필수 코스가 됐다. 뮌헨(Munich), 빈(Vienna), 부다페스트(Budapest), 자그레브(Zagreb)에서 슬로베니아까지 매일 1회 직통열차를 운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