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사이트
블랙야크강태선나눔재단, 쪽방촌 주민 자립 돕는다
블랙야크강태선나눔재단, 쪽방촌 주민 자립 돕는다
  • 임효진 기자
  • 승인 2017.03.23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야크희망도전단 4기’ 발대식 개최

블랙야크의 사회복지법인 블랙야크강태선나눔재단(이사장 강태선)은 22일, 서울 중구 서울 시민청에서 ‘야크희망도전단 4기’(이하 도전단) 발대식을 개최했다. 2014년 첫 출범한 도전단은 쪽방촌에 거주하는 주민들을 대상으로 도전정신 확립과 자신감 회복을 돕는 강태선나눔재단의 자립 지원 사업이다. 현재까지 약 120여명의 도전단을 배출한 도전단은 올해 민·관 전문가의 추천으로 25명의 참가자를 선발했다.

도전단은 이번 발대식을 시작으로 블랙야크 마운틴북 (www.mountainbook.co.kr)에서 진행하고 있는 ‘명산 100’ 도전에 참여해 심신을 단련하고 자신감 회복에 나선다. 여기에 경제적 자립을 위한 직업 교육, 취업 알선, 취업 훈련과 건강관리 및 치료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강태선 이사장은 “경제활동에 어려움이 많은 쪽방촌 주민들이 사회생활에 잘 적응하고 스스로 일어설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는 것이 야크희망도전단 운영의 목표”라며 “재단은 유관기관들과의 협력을 통해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이어나가 도전단의 자립을 응원하고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