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사이트
인터넷 이용해 수선용 키트 구입하기
인터넷 이용해 수선용 키트 구입하기
  • 이철규 기자
  • 승인 2011.01.01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epair 아웃도어 수선 교실

장비는 잘 사는 것도 중요하지만 제대로 수선도 해야 한다.
캠핑용 제품판매 대리점과 직영점을 이용해 수선 키드를 구입하고 사전에 수선법을 익혀두자.

캠핑 장비는 1~2만 원짜리 값싼 장비도 있지만 대개는 십만 원이 넘는 제품이 대부분이다. 이런 장비를 한두 번 사용하고 버려야 한다면 이보다 더 큰 낭비도 없다. 먹는 것에 돈을 쓴다면 맛이라도 느끼고 체력 보충이라도 한다지만 먹을 수도 없는 장비에 몇 십만 원을 투자하고 바로 버려야 한다면 아마 그 캠퍼는 바로 집에서 쫓겨나고 말 것이다.

어떠한 장비든지 자주 사용하고 오랜 기간 사용하다보면 자동차가 그렇듯이 서서히 돈을 달라고 신호(?)를 보내기 시작한다. 즉 그만큼 감가상각비가 드는 셈이다. 하지만 장비에 약간의 문제가 있다고 해서 바로 새 것으로 교체할 수는 없다.

엄청 돈을 들여 구입한 텐트가 바람에 약간 찢어졌다고 해서 또 다른 텐트를 살 순 없고 버너에 이상이 있다고 해서 캠프장에서 다른 버너를 사기 위해 시내로 나올 수도 없다. 텐트는 사용하다 보면 충격에 폴이 휘거나, 텐트 천이 찢어질 수 있으며 버너도 이물질이 끼거나 노즐이 막혀 작동이 안 될 수도 있다.

▲ 데날리샵 홈페이지(상). e-맥킨리 홈페이지(하).
이럴 때를 대비해 캠퍼는 수선도구와 수선 테이프, 멀티 툴 같은 제품을 준비해야 한다. 또한 장비를 사용하는 단계를 넘어 해당 장비의 기능과 구조에 대해 알아둘 필요가 있다. 특히 사용 후에는 반드시 제대로 보관해야 하며 캠핑을 떠나기 전에 문제가 없는지 점검해야 한다. 만일 장비에 이상이 있다면 수선도구를 이용해 수선한다.

예전과 달리 다양한 장비가 판매되면서 수선도구 역시 쉽게 구할 수 있게 됐다. 콜맨코리아의 경우 텐트용 방수 스프레이와 타프의 찢어진 곳이나 구멍을 수선하기 위한 아이론 패치식 수선 키트를 판매하고 있다. 또한 인터넷 쇼핑몰 등을 이용해 수선 도구를 구입할 수 있다. 대표적인 쇼핑몰인 오캠몰(www.ocamall.com)의 경우 오가와 텐트의 수선을 위한 리페어 키트는 물론이고 콜맨 수선키트도 구입할 수 있다. 가격은 콜맨 수선키트가 1만원 정도며 오가와 제품은 2만원이 조금 안 된다.

이외에 수입등산용품을 판매하고 있는 쇼핑몰인 e-맥킨리(www.e-mckinley.co.kr)에서 코흘란에서 만든 수선 테이프와 수선키트를  구입할 수 있다. 가격은 1만원 내외다. 또 등산용품 전문쇼핑몰인 마운틴스포츠(www.mountainsports.co.kr)에서도 텐트 수선 키트를 구입할 수 있다.

버너의 경우는 노즐의 막힌 부분을 뚫어주거나 연료통 내부의 펌프질을 해주는 고무패킹 교체가 대부분이다. 이외에 프리머스나 MSR 버너의 경우 내부의 링을 교체해야 하는 경우도 있다.

MSR의 수선키트는 인터넷 쇼핑몰 데날리샵(www.denalishop.com)에서 구입할 수 있다. 일반용 수선키트가 있는가 하면 위스퍼라잇 스토브 수선키트, 썸머라잇 스토브 수선키트 등 제품마다 따로 수선키트를 판매한다. 가격은 일반 수선키트가 2만 5천원이며 4만원 이상인 제품도 있다.

최근 다음 카페 빅토리캠핑샵(http://cafe.daum.net/victorinoxshop)에서 콜맨 버너용 수선키트를 판매하고 있다. 이 키트는 콜맨의 버너와 랜턴에 모두 적용할 수 있으며 고무패킹과 어셈블리 등이 포함돼 있다. 가격은 2만 5천원이다.

▲ 콜맨 야광 수선 키트. 콜멘 텐트 리페어 키트. 오가와 텐트 수선 키트(상). 텐트 수선용 씸실러. 콜맨 타프 스프레이. MSR 버너 수선용 일반 키트(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